“4월 13일, 떡을 들고 찾아갑니다”
 

  KSVRC 생일을 축하하는 찾아가는 사랑의 떡차

 

     

 

  상담소가 18번째 생일을 맞이했습니다. 1991년 4월 13일은 많은 언니, 엄마, 선배들의 열정 속에서 한국성폭력상담소가 씩씩하게 태어난 날입니다. 창립기념일, 개교기념일처럼 상담소 문을 하루 닫는 건 아니고요 ^^ 우리만의 방식으로 이 날을 풍성하게 즐깁니다. 그것은 바로, 떡을 이웃들과 나누는 것! 상담소가 마포구 합정동으로 이사온 이래로 매년 4월 13일이 되면 시루떡 백설기 절편 등을 한 가득 지어서 동네에 있는 주민, 가게, 그리고 마포구 일대에 있는 NGO 단체들, 그리고 우리가 가끔은 싸울 일도 많은 구청과 동사무소 분들에게 배달하고 있습니다.

 뜨겁게 김이 나는 떡을 그릇째 드렸을 때, 답례로 얻어먹은 정성과 사랑도 무지 많았고요 상담소가 한해 한해 씩씩하게 활동하고 자라가는 모습을 잘 지켜봐주시니 감사하고요. 덕분에 상담소는 힘을 얻고 또 한해를 건강히 보내고요.

 18번째 생일에는 마포구에 계신 회원님들을 찾아갑니다! 전국 곳곳으로 찾아 뵙고 싶지만, 아직은 사정상 ^^ 마포구에! 마포구에 직장이나 집이 계신 회원님들의 호출을 기다립니다. 호호 불면서 떡 한 입 떼어 서로 나누어 먹고, 상담소 생일을 축하하는 사진도 한 장!

 
호출하실 곳은 ksvrc@korea.com / 상담소 홈페이지 공지란 : 댓글로~ / 문자메세지 : 010-2229-0073 (오매 사무국장) / 전화 : 02-338-2890 입니다! 

미리 알려주실 내용은 이름 / 연락처 / 계신 곳의 위치 / 원하는 방문시간대 (1시~3시 / 3시~5시) / 축하메세지!입니다.  

그럼 4월 13일에 마포구, 떡을 들고 찾아갈게요! 많은 신청, 따뜻한 호출을 기다리겠습니다!

 

 

 

--------------------------------------------------------------------------  

 

저녁에는, 를 엽니다!

 
 개나리, 목련, 온갖 색의 꽃들이 추운 날씨에도 움이 터 나오는 진풍경이 벌어지는 요즘입니다. 거스를 수 없는 자연의 시간 앞에서는 누구나 겸허해질 수 밖에 없는지도 모르겠습니다. 4월 13일은 한국사회의 뿌리깊은 가부장주의와 성폭력문제를 해결하고자 ‘분연히’ 일어서서 상담소를 세운 날입니다. 그 처음 열정으로 상담소를 움직였던 많은 사람들, 새롭게 회원에 가입하신 분들이 함께 모이는 자리를 만들었습니다. 상담소 활동을 시작한 그 날을 기념하여 의미를 되새기고 같이 왁자지껄 대화도 나눠보고자 합니다.

 상담소의 문을 연 첫 마음으로 이번 모임을 준비했습니다. 2009년 상담소 주력 활동도 소개하고, 회원님들의 이런 저런 의견도 듣고, 상근활동가. 자원활동가들과 정겨운 인사도 나누고자 합니다. 회원님 한 분 한 분의 참여로 이뤄지는 이번 모임은 상담소 회원이라는 공감대를 넓히고, 상담소 활동에 대해 속속들이 톺아볼 수 있는 기회, 후원하는 기쁨을 더 크게 느껴볼 수 있는 신나는 자리가 되리라 믿습니다. 초대에 흔쾌히 응해주실 회원님은 답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해주세요~ 회원님 한 분 한 분 꼭~~ 만날 수 있길 기원해봅니다^^


누가 :2008년 9월~2009년 3월까지 신규가입하신 회원님 (& 그 외 회원님도 환영합니다!)

언제: 2009년 4월 13일 월요일 저녁 6시 30분~9시
■ 어디서: 상담소 지하 모임터(2, 6호선 합정역 7번 출구에서 도보 5분거리)
무엇을: 다과 나누기, 상담소 둘러보기, 서로 인사, 상담소 활동 소개, 깜짝<?> 행사 등
준비물: 가벼운 마음과 세 시간정도의 여유로움

문의 및 참여연락: 참여기획팀 지선 02-338-2890/ ksvrc@korea.com

 

Posted by 한국성폭력상담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