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9월 11일(월) 오전 10시에 대전유성경찰서 민원실 앞에서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사망사건공동대응위원회 발족 및 진상규명 촉구 기자회견 <성폭력은 성폭력이다. 경찰과 교육청은 섣부른 판단을 중지하고 사건의 진실을 규명하라>가 진행되었습니다.


지난 8월 25일 대전에서 성폭력 피해를 입은 여성 중학생이 투신자살한 사건에 대하여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사망사건 공동대응위원회'를 발족하였음을 알리고 사건에 대한 올바른 수사와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었습니다. 


이번 기자회견을 주최한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사망사건 공동대응위원회는 대전여성단체연합, 대전여성폭력방지상담소시설협의회, ()장애여성공감, ()탁틴내일, ()평화의샘,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의전화, ()한국여성장애인협회,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십대여성인권센터, 전국가정폭력상담소협의회((152개소),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126개소), 한국여성장애인연합, 한국청소년성문화센터협의회(58개소), 여성지원시설전국협의회(30개소) 377단체가 함께하였습니다.


@기자회견 현장(사진 오마이뉴스 ⓒ 심규상)


기자회견은 대전성폭력상담소 소장 이현숙님의 사회로 진행되었습니다.


먼저 고민을 추모하는 묵념으로 기자회견을 시작하였고


탁틴내일 대표 이현숙님의 경과보고가 있었습니다.


경과보고 더보기


이어서 한국성폭력상담소 소장 이미경, 피해자 유족 변호사 원민경, 대전여성인권지원상담소 느티나무 소장 손정아님의 발언이 있었습니다.


@이미경 소장(사진 오마이뉴스 ⓒ 심규상)


한국성폭력상담소 소장 이미경 발언 전문보기


@원민경 변호사(사진 오마이뉴스 ⓒ 심규상)


피해자 유족 변호사 원민경 발언 전문보기


@손정아 소장(사진 오마이뉴스 ⓒ 심규상)


여성인권지원상담소 느티나무 소장 손정아 발언 전문보기



@기자회견 현장(사진 오마이뉴스 ⓒ 심규상)


마지막으로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 상임대표 김미순, 대전여성단체연합 대표 김경희님이 기자회견문을 낭독하였습니다.


기자회견 전문보기<클릭>



아래는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사망사건 공동대응위원회에서 대전시교육청 앞으로 이전한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 추모공간 현장입니다.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 추모공간(사진 오마이뉴스 모이 ⓒ 장재완)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 추모공간(사진 오마이뉴스 모이 ⓒ 장재완)


@대전성폭력피해청소녀 추모공간(사진 오마이뉴스 모이 ⓒ 장재완)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 게시글은 본 상담소 성문화운동팀 활동가 앎이 작성하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한국성폭력상담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